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삼척 고교 중간고사 답안지 조작자, 해당 학교 학생으로 밝혀져

기사승인 2019.05.14  14:40:46

공유
default_news_ad1

- 해당 학교, 오는 17일 재시험 실시 예정

▲ 사진=뉴시스

강원도교육청에 따르면 강원 삼척시 A고등학교에서 최근 치른 3학년 중간고사의 답안지 일부를 무단으로 수정한 당사자가 이 학교 학생 B군으로 밝혀졌다.

B군으로부터 범행 사실을 자백받은 학부모가 학교 측에 전달했으며 B군은 경찰을 찾아 자수할 뜻을 밝혔다. 학교 측은 B군의 자백 진술서가 나오는 대로 선도위원회를 열 예정이다.

A학교가 이달 초 실시한 중간고사에서 고3 학생 10여 명의 영어, 국어 과목 서술형 8개 문제의 답이 시험 이후 몰래 고쳐진 것을 담당 과목 교사가 답안지 채점 과정에서 이상을 발견, 해당 학생에게 답안을 확인시키는 과정에서 밝혀졌다.

도교육청은 "학교 측에서 해당 학생의 안전과 2차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사안 접근방식에 많은 고민을 하고 있다"며 "학부모에게 아이를 다그치기보다는 관심과 애정으로 보호해 달라고 당부했다"고 말했다.

김기영 기자 pppig112@naver.com

<저작권자 © 피플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1 2 3
set_P1
ad4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40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