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유승현 前김포시의회 의장, 아내 살인혐의로 체포

기사승인 2019.05.16  11:08:13

공유
default_news_ad1

- 유 전 의장 "평소 아내와 불화 있었다" 진술

▲ 사진=유승현

경기 김포시의회 전 의장인 유승현씨(55)가 아내를 때려 숨지게 한 혐의(폭행치사)로 경찰에 긴급 체포된 가운데 유 전 의장은 "말다툼을 하던 중 아내를 때렸다"며 폭행 사실을 시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기 김포경찰서는 지난 15일 유 전 의장을 폭행치사 혐의로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유 전 의장은 15일 경기도 김포시 자택에서 아내(53)를 때려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과 소방당국 등에 따르면 유 전 의장은 이날 오후 4시57분 119에 부부싸움 중 아내가 실신했다고 신고했다. 

경찰은 "구급대원이 현장에 도착했을 당시 이미 아내는 심정지 상태였다"면서 "온몸에 멍이 들어있고 얼굴과 발등에서는 일부 자상도 발견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유 전 의장은 경찰 조사를 통해 "평소 성격 차이 등을 이유로 아내와 불화가 있었다"며 "술을 마시고 말다툼을 하다가 우발적으로 아내를 때렸는데 숨을 쉬지 않았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A씨의 부검을 의뢰하는 한편, 유씨를 상대로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박예솔 기자 yesall429@naver.com

<저작권자 © 피플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1 2 3
set_P1
ad4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40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