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네이버 라인, 대만서 인터넷 전문은행 설립…"당국 허가 有"

기사승인 2019.08.01  13:26:39

공유
default_news_ad1

- 네이버, 오는 11월 금융전담 회사 출범 계획

▲ 사진=네이버 라인

네이버의 일본 자회사 라인이 대만에 인터넷 전문은행을 설립할 예정이다.

지난 30일, 라인은 대만 ‘라인뱅크 설립준비사무소(LINE Bank Preparatory Office)’ 대만 금융감독위원회로부터 인터넷 전문은행 설립 허가를 받았다고 31일 밝혔다.

라인은 이번 설립 허가를 두고 “대만에서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및 핀테크를 활용한 은행 서비스를 소개하고 책임 있는 혁신을 이뤄낼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약 2100만명의 라인 사용자를 보유한 대만에서 인터넷 전문은행 설립 허가 획득은 라인의 핀테크 사업에 있어 주요한 성과 중 하나”라고 평가했다.

대만 라인뱅크 설립준비사무소 컨소시엄의 지분은 라인파이낸셜 타이완이 49.9%를, 타이베이 푸본은행이 25.1%를 보유하고 있다. 

이외에 CTBC은행, 스탠다드차타드은행, 타이완 유니온은행, 파이스톤, 타이완 모바일이 각각 5%의 지분을 갖고 있다. 

한편, 라인의 모회사인 네이버도 네이버페이 사내독립기업(CIC)를 분사해 금융 사업을 전담할 네이버 파이낸셜 주식회사(가칭)을 오는 11월 1일 출범할 계획이다. 

박예솔 기자 yesall429@naver.com

<저작권자 © 피플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1 2 3
set_P1
ad4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40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