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모더나 백신, 델타 변이에도 효과 有…"자체 실험서 중화항체 생성 확인"

기사승인 2021.06.30  11:30:37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연합뉴스

미국 제약사 모더나는 자사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이 인도에서 처음 발생한 델타 변이 등 변이 바이러스에 대해 예방효과가 있다고 29일(현지시간) 밝혔다.

블룸버그통신과 CNBC방송 등에 따르면 모더나는 2회차 백신 접종 후 일주일이 지난 실험 참가자 8명으로부터 혈청을 추출해 각종 변이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한 면역 반응을 테스트했다.

그 결과 모더나 백신은 델타 변이를 포함해 “실험한 모든 종류의 변이에 대해 중화항체를 생성했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다만 모더나 백신이 델타 변이에 맞서 생성한 중화항체 수준은 기존 코로나19에 비해 2.1배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중화항체는 나이지리아에서 처음 발견된 에타 변이에 대해선 4.2배, 앙골라에서 처음 발견된 A.VOI.V2 변이에 대해선 8배 각각 감소했다.

중화항체는 바이러스가 인체 세포로 침입하지 못하게 방어하는 역할을 한다. 모더나 츠긍ㄴ 중화항체가 감소하기는 했지만, 변이 바이러스를 예방하기에 충분한 수준이라고 설명했다.

스테판 방셀 모더나 최고경영자(CEO)는 이날 성명을 통해 “우리는 새로운 변이 바이러스에 대해 지속적으로 연구를 진행한다”며 “이번 실험에서 우리가 제조 중인 코로나19 백신이 현재 발생하고 있는 변이 바이러스로부터 접종자들을 보호할 수 있다는 확신을 갖게 했다”고 말했다.

박예솔 기자 yesall429@naver.com

<저작권자 © 피플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인기기사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1 2 3
set_P1
ad4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40
#top
default_bottom_notch